슈피겐코리아 직무인터뷰 - 전략구매

제품 경쟁력 확보를 위한 전략적 Reframing

슈피겐코리아 전략구매팀은 고품질의 제품을 적절한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QCD(Quality, Cost, Delivery)를 확보하는 부서입니다.

단순히 단가를 조율하는 것으로 그치지 않고, 전략적 Reframing을 통해 새로운 방식으로 제품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전략구매 담당자 두 분을 만나보았습니다.

Q. 안녕하세요.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김재욱 프로) 안녕하세요. 전략구매팀에서 파트장으로 근무 중인 김재욱입니다. 뷰티 산업군에서 구매 업무를 하다가 슈피겐코리아의 아이템과 성장 가능성을 눈여겨 보고 입사하게 됐습니다. 평소 스마트 디바이스, 카메라 등 전자기기에 관심이 많아 나름 덕업일치를 하며 회사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김민영 프로)  안녕하세요. 채용연계형 인턴 제도를 통해 입사한 김민영입니다. 타 기업에서 물류 업무를 하다가 글로벌 기업의 SCM에 대해 배우고 싶어서 입사하게 되었습니다.

Q. 팀 이름에 ‘전략’이 붙어있네요. 구매와 전략구매의 차이가 뭔가요?

김민영 프로) 제가 입사 전에 생각한 구매팀의 역할은 협력사와 단가를 협의해서 원가를 절감하고, 회사 이익률에 기여하는 일이라고 생각했어요.

물론 맞는 말이지만, 전략구매팀에서는 더 큰 크림에서 QCD(Quality, Cost, Delivery) 확보를 위해 노력합니다. 예를 들어 같은 원재료를 A 국가에서 수급하다가 B 국가로 옮겨서 비용을 절감하는 방식이에요.

김재욱 프로) 최근에는 공정 자동화를 통한 원가 경쟁력 확보를 위해 TPU 취출 로봇을 도입했습니다. 회사의 SCM 프로세스와 공정 개선을 통해 단가 협의 외에 좀 더 전략적으로 회사에 기여하는 방법이 무엇일까?를 많이 고민합니다.

전략구매팀에서 도입한 케이스 취출 로봇

Q. 프로님의 하루 일과를 소개해 주세요.

김재욱 프로) 저는 노션(Notion)을 통해서 개인 업무 일정을 관리하고 있어요. 출근해서 오늘 할 일 들을 리스트업 하고 업무 현황을 점검합니다. 오전에는 주로 루틴한 업무를 해요. 시스템에 등록된 자재코드에 가단가를 등록하고, 협업툴을 통해 들어온 구매 요청 건에 대해 검토합니다.

오후에는 신규 업체 발굴이나 신사업을 위한 소싱 활동에 집중해요. 주로 중국 업체와 소통을 하는데, 지금은 영어로 소통하고 있지만 원활한 소통을 위해 중국어도 공부 중입니다. 협력사와 돈독한 파트너십을 유지하기 위해 업무 시 자주 사용하는 중국어 멘트들은 별도로 정리해서 사용 중이에요.

Q. 해외 협력사가 많으면 출장도 종종 가겠네요.

김재욱 프로) 업체 평가 및 공정 점검, 파트너십 강화를 목적으로 출장을 가기도 합니다. 그동안 공급업체가 많은 중국과 베트남 위주로 갔었는데요, 슈피겐코리아에서 다루는 아이템이 다양해짐에 따라 방글라데시나 인도네시아로 출장도 예정에 있습니다.

Q. 업무를 하며 보람을 느낀 순간이 있나요?

김민영 프로) 저는 신입사원이다 보니 아직까지는 대단한 성과나 에피소드는 없어요. 대신 소소하지만 확실한 보람을 느끼는 순간들이 있습니다. 공급사 정보 수집과 관련 데이터 분석으로 원가 경쟁력 확보에 기여했을 때, 진행한 업무에 대해 현업부서에서 “감사합니다.”라고 말씀해 주실 때 뿌듯함을 느껴요.

김재욱 프로) 직접 소싱한 제품이 상품화되었을 때 보람을 느낍니다. 일부 상품 소싱의 경우 전담 개발부서가 배정이 안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신규 제품 소싱에 전문성이 있는 전략구매팀에서 진행을 하기도 합니다. 먼저 샘플을 받아보고 상품화되는 과정을 보며 구매 업무의 매력을 다시 한번 느꼈습니다.

Q. 전략구매 지원자분들께 한마디 부탁드립니다.

김재욱 프로) 전략구매팀은 적극적이고 행동력 있는 사람이 필요합니다. 구매 업무는 현장에 자주 나가보고, 원가에 대한 질문을 던지며 협상을 이끌어낼 수 있어야 해요. 원가에 대해 세심하게 고민해 보신 분, 협력사와 부드럽지만 카리스마 있게 소통할 수 있는 분이라면 더욱 환영합니다.

김민영 프로) 구매와 관련된 전공이 아니거나 관련 경험이 없다고 해서 자신감을 잃지 않으면 좋겠어요. 저는 커피숍 아르바이트 시 원두 종류, 용기, 푸드 제조/사입 여부에 따라 원재료비가 어떻게 달라지는지, 적정 제조비와 판매가를 어떻게 제시하면 좋을지 고민해 보았던 것을 구매 직무와 연관하여 자신감 있게 면접을 진행한 기억이 납니다.

마지막으로 구매 업무를 희망하는 취준생이라면 외국어(영어/중국어) 공부를 꾸준히 하시는 게 개인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슈피겐코리아 전략구매팀은 원재료의 구매뿐만 아니라 신사업을 위한 소싱 지원까지 업무 영역을 확장해나가고 있습니다. 성장하는 기업의 ‘전략적 구매’에 함께 하고 싶은 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더 알아보기

콘텐츠의 힘을 보여준 글로벌 크리에이터 1기 인터뷰

슈피겐코리아 글로벌 크리에이터 1기 인터뷰

Read more

슈피겐 K231 물류센터를 소개합니다!

슈피겐K231 근무환경, 시설 등 구석구석 탐방하여 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Read more

슈피겐코리아로 이직한 이유

경력직 지원자가 슈피겐코리아 입사를 선택한 이유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