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 진출 국가 이야기 - 인도 시장

" 인도의 이커머스 시장은 미국을 제치고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시장이 될 것이다. "

인도는 14억 인구를 바탕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신흥 시장입니다. IBEF(India Brand Equity Foundation)는 인도의 스마트폰 사용자 수가 2030년까지 8.8억명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슈피겐코리아는 해외 파트너사를 통해 인도 시장에 진출하여 일찍이 프리미엄 브랜드로 자리 잡았습니다. 하지만 여기서 멈추지 않고, 2019년부터 본격적인 B2C(온라인 직판) 세일즈를 시작하며 인도 아마존을 비롯하여 현지 이커머스 플랫폼인 플립카트와 타타클릭에 입점하여 시장을 공략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이커머스 플랫폼 아마존 / 인도 최대 이커머스 플랫폼 플립카트 / 인도의 국민기업 타타의 타타클릭

14억 인구의 가능성

인도의 대졸 신입 평균 월급은 50만 원 정도이며 스마트폰을 구매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슈피겐의 제품도 프리미엄의 고가 라인으로 포지셔닝 되어 있습니다. 슈피겐의 제품을 쓰고 싶지만, 가격이 높아서 선뜻 구매하기 어려운 인도 소비자가 많다 보니 가품 유통으로 인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인도의 가품 시장에서 슈피겐 모조품이 판매되고 있다.

인도사업부는 KOTRA 및 이커머스 플랫폼 본사와의 협조를 통해 가품 문제를 해결해 나가고 있습니다. 가품 문제가 있지만 이것이 주는 메시지는 분명합니다. 슈피겐의 제품을 쓰고 싶어 하는 소비자가 많다는 것입니다.

인도향 중저가 라인업 Spigen Essential의 무선 충전기가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Digital India Campaign X Spigen Essential

슈피겐코리아는 시장의 니즈와 인도 정부의 ‘디지털 인디아 캠페인’에 힘입어 인도향 라인업인 Spigen Essential을 런칭했습니다. 인도의 중저가 스마트폰 판매가를 고려하여 합리적인 가격대의 제품으로 시장을 장악하겠다는 전략입니다.

❓ Digital India Campaign

인도 정부에서 강력하게 추진하는 디지털 사회화 캠페인. 통신망 구축, 저비용 모바일 서비스 공급, 저가 스마트폰 확대 등으로 스마트폰의 사용자 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인도사업부는 슈피겐의 품질력을 유지하면서 판매가를 낮출 수 있도록 인도지사/현지 공장과의 협력, 인도 생산 - 인도 판매 프로세스 구축, 공정 개선 등의 노력으로 비용을 절감했습니다. Spigen Essential 라인은 다양한 카테고리에서 상위 랭크되며 성공적으로 시장에 진입했습니다.

20년 대비 21년 매출액 150% 달성, 그 배경에는 민첩한 조직문화가 있다.

인도사업부는 작지만 강한 조직입니다. 인도사업부장을 필두로 5명의 사업부원이 거대한 매출을 이뤄냅니다. 그 배경에는 애자일한 조직문화가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인도사업부는 매일 10~15분 동안 Agile Meeting을 진행합니다. 소통 과정에서 발생하는 불필요한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함께 공유하고, 빠르게 해결하자는 취지입니다. 미팅이 애자일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별도의 회의실 없이 자리에서 진행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인도사업팀장은 “주간회의를 할 시간을 잘게 쪼개어 좀 더 속도감 있는 소통을 하고 있다. 미팅의 효율성이 높아져서 만족스럽다.”라고 밝혔습니다.

인도사업부 내에 비치된 책장, 부서원들과 함께 읽고 싶은 책을 공유한다.

인도는 파이팅 넘치는 조직문화와 빠른 성장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추가 채용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떠오르는 시장에서 슈피겐의 브랜드 파워를 넓혀갈 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더 알아보기

콘텐츠의 힘을 보여준 글로벌 크리에이터 1기 인터뷰

슈피겐코리아 글로벌 크리에이터 1기 인터뷰

Read more

슈피겐 K231 물류센터를 소개합니다!

슈피겐K231 근무환경, 시설 등 구석구석 탐방하여 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Read more

슈피겐코리아로 이직한 이유

경력직 지원자가 슈피겐코리아 입사를 선택한 이유

Read more